세상에 태어난 이후 --/살아가는 이야기

오늘 생각

2mokpo 2022. 5. 9. 21:37

요즘 우리 집에 놀러 오면

작년에도 피었던 자란 과 작약,

그리고 하얀색의 함박꽃나무 꽃과 고광나무 꽃을 볼 수 있지.

, 산딸나무 꽃도 볼 수 있다오

 

작지만 붉게 익어가는 물앵두나무 그늘에 앉아

잠시나마

세상 사는 이야기 하면 좋을 것 같은데

이런 꽃들이 지기 전에 놀러 오면 얼마나 좋을까?

누구에게 꽃 지기 전에 놀러 오라고

전화를 하고 싶지만 혹시 부담이 되지 않을까?

망설여지고

나만 좋은가 생각해 본다.

 

그러고 보니 말발도리도 흰 꽃을 피웠네.

꽃 쟁이들이

이 꽃들이 지기 전에 놀러 오면 좋을 텐데---

↑함박꽃나무

↑고광나무

↑말발도리
↑자란
↑작약